日 오쿠마社, 송도국제도시에 ‘둥지’
상태바
日 오쿠마社, 송도국제도시에 ‘둥지’
  • 김광섭 기자  kks@joongang.tv
  • 승인 2018.08.30 18: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간 1000명 이상 교육생 배출 기대

글로벌 3대 공작기계 제조사인 일본 오쿠마가 인천경제자유구역 송도국제도시에 입주했다.

오쿠마 코리아는 30일 송도국제도시 첨단산업클러스터에서 ‘CNC(컴퓨터 수치제어) 공작기계 교육·훈련센터’(이하 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

센터는 지상 2층, 연면적 1800㎡ 규모로 국내 영업 및 고객서비스 거점으로 활용된다.오쿠마 코리아는 일본 공작기계 시장점유율 1위인 오쿠마(OKUMA Corporation)가 100% 출자해 작년 4월 설립한 외국인투자법인이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세계 17개국에 진출한 오쿠마가 송도에도 거점을 확보함에 따라 국내 대학과 연계해 연간 1000명 이상의 교육생을 배출하고 선진 CNC 공작기술의 국내 도입과 제조역량 강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개소식에 참석한 하나키 요시마로 오쿠마 대표이사는 “신사옥이 동북아 비즈니스허브로 첨단산업이 집적화하는 송도국제도시에 건립돼 뜻깊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포경찰서역 신설과 '5호선' 통진까지 연장되나
  • [화요기획] 제3연륙교 내년 개통, 영종 관광 활성화 ‘호재’ 되나
  • 전국예능인노동조합연맹 '김포시민 초청 5호선 희망 드림' 무료 콘서트 개최
  • 동두천 장림마을 '650년 수령 느티나무' 상고대 활짝
  • [화요기획] GTX DE 노선 신설결정, 인천~강남 30분 시대 연다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새벽부터 '비' 또는 '눈'